제주에는 바다가 참 많다. 너무 당연한 얘기지만, 섬이라는 지형적 특성과 해안가에 마을이 밀집된 제주의 특성상 제주에서 바다를 보기란 서울에서 지하철역을 보는 것만큼이나 흔한 일이다.

그만큼 이미 유명해진 해변들도 많지만, 아직 상대적으로 덜 알려지고 인적이 드문 곳도 많이 있다. 하지만 제주의 그 어느 바다 만큼 아름다운 곳, 고즈넉하고 인적이 드문 김녕 바다!

김녕 해변에 도착해 보이는 것 중에 가장 인상적인 건 역시나 에메랄드빛을 닮은 바다의 색과 그 앞에 펼쳐진 하얀 백사장의 색이다. 두 가지 색은 서로 부드럽게 대비를 이루며 해변의 풍경을 조화롭게 만든다.

김녕 성세기 해변은 제주 바다의 바람을 맞으며 잠시라도 마음의 평온을 얻고 싶은 제주 여행객에게 강력히 추천하는 곳이다.

사람으로 북적이는 바다도 좋지만, 인적이 드문 곳에서 조용하게 바다 옆을 거닐어 보는 건 어떨까?

여행 정보펼치기

크리에이터펼치기

당신만을 위한 제주 여행을 완성해보세요

추천된 컨텐츠를 둘러보고 저장하는 것만으로도 당신의 여행 성향이 분석됩니다. 더 많은 컨텐츠를 볼수록 더 정확한 제주 여행 컨텐츠를 추천 받을 수 있어요.

당신의 성향에 맞춘 제주 여행